의료생협의현실과전망을위한생협운.hwp

아카이브/훈훈한상담소 | Posted by ㅎㅎ 명랑댁들 2013.01.02 10:58

훈훈한 건강상담소 <생활처방전>

 

 

[훈훈한 건강상담소: 2012 겨울 강연회]

협동으로 건강마을 만들기  -  “우리 마을에 <의료 생협>이 생긴다면?”

 

TV에도 신문에도, 백세까지 팔팔하게 살 수 있다는 장수 비결들이 넘쳐납니다. 그런데 홀로 남아 오래오래 장수하며 건강하게 산다면, 과연 그것이 건강한 삶일까요? "혼자서만 잘 살면 무슨 재민겨~~~”

그래서 '건강 마을'입니다. 혼자서 잘 안 고쳐지던 생활습관도 이웃과 함께 해결해나가면 해볼만 합니다. '건강 마을'은 홀로 외롭게 아프지 않도록 서로 돌보며 삶의 터전을 건강하게 만듭니다.

'의료생협'은 지역(조합원)의 의료, 건강과 관련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의료인이 함께 하는 조직으로 만든 협동조합입니다. 민주적인 운영, 환자권리를 실천하는 의료기관, 다양한 보건예방, 건강증진사업 등을 통해 건강한 마을을 만들고 올바른 공동체성을 회복하고자 합니다. 현재 안성(도농복합형), 인천 안산 대전(도시형), 함께걸음(장애인), 원주(협동조합 연대), 살림(여성주의) 등이 한국의료생협연합회 소속으로 운영중이며 구리 순천 등에서 준비중입니다.

- 일시 : 2012년 12월 22일 (토) 오후 4시

- 장소 : 홍동 밝맑도서관

- 강사 : 김보라 (안성의료생협 전무이사)


* 강사 소개

1994년 창립한 우리나라 최초 의료생협인 '안성의료생협'의 산 증인^^

1987년부터 연세대 기독학생회 의료인들과 마을청년들은 경기 안성 고삼면 주말진료소 활동을 시작하고, 이후 지속적인 의료기관의 필요성으로 지역 농민회 등과 협력하여 의료생협을 만든다.

현재 안성의료생협은 본점과 2개의 지점에서 의원(검진센터), 한의원, 치과의원, 재가장기요양센터 등을 운영하여 지역주민의 평생을 함께하는 건강지킴이 역할을 하고 있음.

조합원 수 4783세대, 총출자금 8억7477만원(2012.11 기준)